영광 인근 교회들 섞임집회
교회생활(사진)
생명강가 2011-06-19 , 조회 (895) , 추천 (0) , 스크랩 (0)
출처
원문

영광 인근 교회들 섞임집회는 영광집회소에서 모였는데

기대했던 것보다 많이들 참석하셔서

영광 간증 선포 이래 처음으로 60여명 이상이 참석했던 것 같습니다.

 

3개월마다 함께 모이는 이 집회에서는 우리를 몸의 인식 안으로 이끌어 줍니다.

오랜만에 효민자매 엄마자매님도 장성에서 참석하였고..

나주 형제님도 보이시고 뒷편에 실라자매, 이순경자매, 황춘진자매.

완주자매님이 반주도 해 주셨는데 뒷편에 기하형제 고개좀 들지..

서울에서 고창으로 혜성처럼 이주하셨다는 젊은 형제님(오른쪽 두번째)

맨 오른쪽 나실 자매부터 자매님들도  모두다 주 안에서 강건했습니다.

성경의 중심노선 2번, 3번, 4번, 5번 메시지를 다함께 누려도 그 영은 하나!

영광집회소에 처음 오셨다는 완주자매님, 영광이 한시간 십분 밖에 걸리지 않았다고..

나주 이상만형제님과 함께 오늘은 동신대 복음친구 2명이 참석했습니다.

안산에서 암 투병 휴양차 장성에 와 계시는 김기왕형제님도 오늘은 활력!

적극적인 정읍자매님, 할 말은 많은데 시간은 부족하고..

장성형제님, 오늘의 주제는 여러가지이지만 여전히 그리스도가 그 중심이었습니다.

휴양차 장성에 따라와 있는 강은영자매님, 형제가 완치될 장래를 많이 생각했으나

그리스도는 장래나 과거가 아닌 현재, 지금 우리가 살아내야 할 분이시라고..

나주 자매님, 메시지가 어려웠으나 지체들의 교통에 밝아지고 감동이 된다고..

나실자매의 상큼한 신언도 우리 모두의 영을 시원케했습니다.

지체들의 신언에 방해 될까봐 사진 찍는데 제한 되었지만,

오늘 우리의 집회는 그 성숙함이 정말 놀라웠습니다.



추천 스크랩 전체목록

생명강가
답글
ㅋㅋ애찬 이야기를 빠뜨렸군요.
오늘의 매뉴는 각지에서 싸 오신 음식들과
특히 완주형제님이 키우시던 토끼 다섯마리를 요리해 오셔서
난생처음 토끼요리를 먹었습니다.
후식요? 올해도 주님의 주권으로 2년차 수박농사에 최고가를 수매한
당도 높은 고창수박을 먹었지요? *^^*
하나님사람
답글
아주 풍성히 누리셨군요...
장흥에서도 풍성히 누렸답니다.
부산에서오시고, 양평에서 오시고....
토끼 요리와 고창수박은 없었지만....
   비밀번호   비밀글
홈페이지
좌측 상자안의 글자를 입력하십시요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