주 날개밑
사랑 나눔터
생명강가 2012-11-27 , 조회 (362) , 추천 (0) , 스크랩 (0)
출처
원문

주 날개밑 내가 평안히 쉬네~
찬송을 부르다가 왼쪽 자매님 세 분께 오른쪽 실라자매(네팔서 옴)에게
한 절씩 내용을 이해시켜 보라고 했습니다.

손짓 발짓 다해서 전달하고자 자매님들은 춤을 추다시피 했는데
실라자매는 잘 알아들었다는 듯 연신 고개를 끄덕였습니다.
실라자매는 결혼하여 한국에 온 지 3년 만에 11월 30일 날 고향 네팔에 다니러 갑니다.
실라자매는 마음씨가 얼마나 예쁜지 우리의 보배입니다.


추천 스크랩 전체목록

   비밀번호   비밀글
홈페이지
좌측 상자안의 글자를 입력하십시요.